남자유치원선생님

음원 및 기타 용건이 급하신 분들은 공지사항의 연락처로 문자주시기 바랍니다. 방문해주신 모든 분들 항상 행복하세요~ 앞으로는 모바일로 실시간으로 찾아뵙겠습니다^^

보통 여자들 보다 남자들이 운전감각이 뛰어나다고 하는데 저는 면허를 어렵게 취득하고 겁도 상당히 많았습니다. 초보이지만 '초보운전' 딱지는커녕 엄마차(새 차)를 끌고 나가 여기저기 흠집도 많이 냈습니다.

친구들이 대부분 운전병 출신이라서 운전도 많이 알려주고 혼자 용기를 내다보니 이제는 운전이 무섭지 않습니다. 운전을 하면서 사람들의 참 이상한 심리를 알게 되었는데 몇 가지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과속방지턱 : 차량의 주행 속도를 강제로 낮추기 위하여 길바닥에 설치하는 턱



방지턱은 높낮이도 천차만별이고 시골에 가까울수록 객수도 더 많습니다. 방지턱은 일정 구간의 차량 주행 속도를 낮추기 위하여 길바닥에 설치하는 것인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방지턱을 피해가기 위해 중앙선을 침범하거나 방지턱에 한쪽 바퀴만 걸치면서 속도를 줄이지 않고 주행합니다.






추월 : 뒤에서 따라잡아서 앞의 것보다 먼저 나아감


유난히 급한 운전자들이 많고 저도 운전대만 잡으면 성격이 180˚ 바뀌기 때문에 다른 운전자들에게 머라고 할 수 있는 처지는 아닌 것 같습니다. 급한 사정이 있어서 남들보다 빨리 주행해야할때 비상깜빡이를 켜고 라이트로 신호를 보내도 비켜주지 않는 차량이 많습니다.

양보할 마음이 없다는 것이지요. 양보는커녕 오히려 속도를 내기 시작합니다. 결국에는 심리전으로 속도경쟁을 하다가 사고 전까지 다다르기도 합니다.





꼬리물기 : 신호가 바뀌어도 앞차를 따라 주행하는 것


꼬리 물기가 자주 일어나는 장소는 역시 교차로 입니다. 통계수치를 보면 교차로에서 꼬리 물기를 하지 않았을 때가 교통량이 더 적다고 하는데 아침출근 시간을 비롯한 퇴근시간을 보면 오히려 버스들이 꼬리 물기에 정신이 없습니다.

초록불이 들어와도 한 번 더 확인하고 횡단보도를 건너지 않으면 100% 교통사고가 날 처지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바쁜 건 모두 똑같지 않나요? 꼬리 물기는 도로교통의 흐름의 악순환을 가져옵니다. 뿐만 아니라 꼬리 물기는 범칙금도 있지요!

신호대기로 잠시 정차하고 있을 때 사람들은 기어를 중립으로 놓고 기다립니다. 연료비가 적게 든다는 이유 때문인데요. 정확하게 입증된 것인지는 저도 잘 모르겠네요. 보통 신호는 자회전후 직진 또는 동시신호입니다.

그렇지만 최근에는 신호체계가 바뀌어 예측출발을 하다 사고 나는 차량을 쉽게 발견 할 수 있습니다. 자신이 잘 아는 길이라고 하더라도 신호는 꼭 지켜야 합니다. 신호를 잘 지키는 사람들에게 '모범시민'이라면서 비꼬지 마세요!



운전은 F1경기가 아닙니다. 남들에게 과시하기 위해 자동차 경주를 하는 것처럼 난폭함을 과시한다고 상을 주는 것도 아니고 속도를 측정해 보너스를 주는 것은 더욱 아닙니다.

일반적으로 주관적인 속도는 객관적인 속도보다 느리게 느껴져서 운전자는 속도를 과소평가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교통사고 사망자가 전쟁으로 인한 사망자 보다 많다는 걸 알고 계시다면 행복한 안전운전에 먼저 앞장서 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이류(怡瀏)

댓글은 사랑입니다

  1. 급할때 꼬리물기 가끔하는데 주의해야 겠어요,,,ㅜㅜ

  2. 가끔 양보한번 하면 끝날걸 서로 경쟁(?)하는거 보고 있자면 답답하기 그지 없더군요

    • 급한데 양보 안해주는 운전자들을 보면 정말 화가나요.. 그래서 저번에 자동차 전용도로에서 190까지 속도를 냈던 적이 있었네요.. 에효 ㅠㅠ

  3. 비밀댓글입니다

  4. 운전대만 잡으면 180도로 변신하시는분들이 참 많으시죠 ㅋㅋ
    렉스님 댓글처럼 서로 조금만 양보하면되는데요 ^^;

    • 양보를 잘 안해주는 사회인거 같아요 ㅠㅠ 저도 그렇지만요.. 끼어들기 잘 안해주잖아요.. 특히 초보한테는 더욱;; 저도 고쳐야하는 습관이에요 ^^;;

  5. 약간 뜨끔 하는 부분도..있네요..
    반성 합니다.
    안전 운전 해야 하는데....릴렉스~ ^^

  6. 그러게요. 그렇게 간다고 해서 특별히 먼저가지지도 않더라구요.
    담 신호에서 같이 걸리는걸 보면 ㅋㅋ

  7. 5분 먼저가려다가 50년 먼저간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ㅋㅋ

  8. 전 계속 장농면허였다가 요즘 들어 연습하고 있습니다.
    완전 공감되는 글입니다.
    안전운전합시다! 안전운전! ^^;;;

  9. 저는 예전에 운전면허 딸적에 도로주행하다가 로드킬 당한 고양이 보고 운전대 돌렸다가 아저씨 식겁했죠-_-;;

  10. 저는 이제 한국가서 운전 못 할거 같아요ㅡㅡ;

  11. 와 전쟁사망자보다 많군요...
    저는 서울로 돌아오면서 차를 처분 했지만,
    그전에는 참 험하게 몰았던것 같아요.
    지금생각하면 아찔했던 경우도 많고....
    운전대가 사람을 변화시킨다는건 핑계라고 생각해요.
    자신 스스로를 컨트롤 할수 없다면 운전을 않하는게 모두를 위하는게 아닐런지

  12. 저는 자전거만 타서...T_T)

  13. 읽으면서 뜨끔뜨끔했어요... ^^;;;;
    운전습관을 되돌아보게 되는데요...